광고
광고
광고

경북도, 참외 수경재배 기술로 생산액 8천억 시대 준비

- 참외 대표 주산지 성주, 올해 참외생산액 사상 최고 6,014억원 돌파 -
- 경북농업기술원, 수경재배 핵심기술 담은 매뉴얼 책자 발간 -
- 디지털 기술로 노동력은 줄이고, 생산성은 획기적으로 높인다 -

김재영본부장 | 기사입력 2023/11/29 [14:11]

경북도, 참외 수경재배 기술로 생산액 8천억 시대 준비

- 참외 대표 주산지 성주, 올해 참외생산액 사상 최고 6,014억원 돌파 -
- 경북농업기술원, 수경재배 핵심기술 담은 매뉴얼 책자 발간 -
- 디지털 기술로 노동력은 줄이고, 생산성은 획기적으로 높인다 -

김재영본부장 | 입력 : 2023/11/29 [14:11]

  © 세이뉴스

 

  © 세이뉴스

 

경상북도농업기술원 성주참외과채류연구소는 경북도의 대표 특화작물인 참외의 수경재배 기술을 개발하고, 농가에서 손쉽게 따라 할 수 있도록 매뉴얼을 발간해 농가에 보급했다.

 

경북도는 전국 참외의 90% 이상을 생산하고 있으며, 대표적인 주산지 성주군의 올해 참외 생산액은 사상 최고인 614억 원을 기록했다.

 

특히 참외 명장, 마이스터, 명인 등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농업인이 10명으로 전국에서 가장 많아 탄탄한 산지를 보유하고 있으며, 선진 재배 기술과 유통시스템이 잘 구축돼 있다.

 

이에 경북농업기술원은 참외 생산성을 1.7배나 높이면서 일손은 크게 줄일 수 있어 연간 19백억 원의 생산액 증가 효과가 있는 것으로 평가받는 수경재배 기술을 개발해 농가에서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매뉴얼을 발간, 보급했다.

 

이번에 발간된 책자는수경재배 개념과 효과 수경재배 시설 설치 방법 참외 전용 배양액 정보 양분과 수분 공급 양액기 관리 등 참외 수경재배를 위한 핵심기술을 수록했다.

 

, 농가에서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사진 자료를 많이 포함해 제작했으며 책자는 농업과학도서관(https://lib.rda.go.kr)에서 온라인으로도 볼 수 있다.

 

 

참외는 토경 재배가 대부분으로 노동력이 많이 들고, 포복 재배로 근골격계 질환을 유발하기 쉬운 농작업 환경이며, 최근 기후변화로 담배가루이, 흰가루병 등 병해충 발생이 증가해 생산성 악화로 수익성이 나빠지고 있어 새로운 농사 방법 개발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기술원은 앞으로 일손 부족은 더욱 심해지고, 참외 생산량은 감소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병해충 방제, 수확 등의 농작업 여건을 개선할 수 있도록 로봇을 이용하는 기술과 헹잉베드를 이용한 참외 수직재배 등 생산성을 크게 향상시키는 다양한 기술을 연구할 계획이다.

 

조영숙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 참외 수경재배 기술은 재배환경을 디지털화할 수 있는 첫 번째 변화이며, 경북의 대표적인 특화작물인 참외가 빅데이터, 인공지능, 로봇 기술 등을 활용해 소득은 두 배로 높이고 농업은 첨단산업으로 대전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경상북도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