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보건소,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전국 ‘최우수’

2천여 건 원격협진 서비스 제공하며 ‘건강형평성’ 확보 노력

조헌국기자 | 기사입력 2023/11/29 [14:24]

영주시보건소,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전국 ‘최우수’

2천여 건 원격협진 서비스 제공하며 ‘건강형평성’ 확보 노력

조헌국기자 | 입력 : 2023/11/29 [14:24]

  © 세이뉴스

 

 

 

영주시보건소는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이 공동 주최한 ‘2023 의료취약지 의료지원사업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전국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의료취약지 의료지원사업은 의료기관 이용이 불편한 지역에 거주하는 주민에게 의사와 환자가 대면하지 않고 컴퓨터 등 정보통신기기를 활용해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영주시보건소는 2021년 영주 적십자병원과 원격협진 협약(MOU)을 체결하고

13개 보건진료소를 사업에 참여시켜 의료취약지 주민들에게 올해 10월까지 2149건의 원격협진 서비스를 제공했다.

 

 

또한올해부터 원격협진 대상자의 체계적인 건강관리를 위해 합병증 검사 연 1회에서 연 2회 확대 의약품 관리 보건진료소 지정 운영 편리한 진료환경 조성 등 적극적인 사업추진 결과 이번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권경희 영주시보건소장은 앞으로도 의료취약지 의료지원 사업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관련기관과 지속적으로 연계·협력해 건강 형평성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