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국가보훈부 경북북부보훈지청, 이달의 우리지역 현충시설 안동시 ‘육사 이원록 선생 시비’ 선정

조헌국기자 | 기사입력 2024/03/27 [18:21]

국가보훈부 경북북부보훈지청, 이달의 우리지역 현충시설 안동시 ‘육사 이원록 선생 시비’ 선정

조헌국기자 | 입력 : 2024/03/27 [18:21]

  © 세이뉴스

 

  © 세이뉴스



경북북부보훈지청(지청장 이용수)20244월 이달의 우리지역 현충시설로 육사 이원록 선생 시비(경북 안동시 도산면 원천리 898-1)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육사(陸史)이원록(李源祿)선생(1904.4.4.~1944.1.16.)은 중국에서 의열단등 여러독립운동단체에 가담하여 독립투쟁을 전개하였고, 1927년 조선은행 대구지점 폭파 사건에 연좌되어 3년의 옥고를 치르기도 하였는데, 이때 수인(囚人)번호가 264번이어서 호를 육사(陸史)로 택했다고 전한다.

 

일제에 항거한 시인으로 청포도, 광야 등 서정적이면서도 웅혼한 필치의 작품을 다수 발표하였다.

 

정부에서는 1990년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하였고, 이육사선생을기리고자 시비를 19927월 건립하였으며, 국가보훈부는 20032월 현충시설로 지정하였다.

 

*국가보훈부에서는 봄 현충시설 방문 인증 이벤트’(2024.3.1.()~5.31.())진행하고 있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검색창에 현충시설 방문 이벤트를 입력해주세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