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제8기 청렴도민감사관 본격적인 활동 돌입

- 총 184명 2년간 일선 현장에서 활동.. 전문가 첫 공모 선발 -
- 4. 25. 역량강화 워크숍.. 우수사례 발표, 전문가특강, 청렴공연 등 다채 -

김재영본부장 | 기사입력 2024/04/25 [17:47]

경북도, 제8기 청렴도민감사관 본격적인 활동 돌입

- 총 184명 2년간 일선 현장에서 활동.. 전문가 첫 공모 선발 -
- 4. 25. 역량강화 워크숍.. 우수사례 발표, 전문가특강, 청렴공연 등 다채 -

김재영본부장 | 입력 : 2024/04/25 [17:47]

  © 세이뉴스

 

  © 세이뉴스

 

경상북도는 25일 안동 그랜드호텔에서 행정부지사, 박선하 행정보건복지위원회 부위원장, 청렴도민감사관, 시군 공무원 등 150여 명이참석한 가운데8기 청렴도민감사관 역량강화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은 제8기 청렴도민감사관 출범과 함께 청렴도민감사관의 전문성과 역량을 강화하고, 반부패 청렴 정책 방향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청렴도민감사관은 부패 방지와 청렴도를 높이기 위해 생활 현장의 위·부당사항에 대한 감시, 행정제도 개선 건의, 도민 불편 사항 신고, 공공정책 감사 참여 등의 역할을 한다.

 

행사는 1부 개회식을 시작으로 청렴도민감사관의 역할, 활동 요령과 개선 사, 8기 중점 운영 방향, 도 반부패 청렴 시책 등 운영 현황 및 계획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 김명자 도민감사관(문경 출신)이 직접 사례 발표자로 나서서 위험도로(문경읍~성불암) 구간 선형 개량 문경 읍면동 당직 근무 시간 조정 지역 축제프로그램 관련 개선 등 문경지역 주요 개선 사례에 대해 공유했다.

 

오후 2부 행사는 영남사이버대학교 이진석 교수의 청렴 힐링공연과 국민권익위원회 청렴 전문강사인 이지문 연세대 연구교수의청렴도민감사관의 역할과 청렴을 주제로 특강이 진행됐다.

 

이 교수는 청탁금지법, 공공재정환수법 등 청렴도민감사관들이 기본적으로 알아야 할 반부패 법령 내용과 사례를 중심으로 강연했다.

 

이번 제8기 청렴도민감사관 워크숍을 시작으로 시군 종합감사(7)와 연계한 찾아가는 간담회를 하고, 건설공사 등 주요 사업장 참관도 추진하는 등 활동에 돌입한다.

 

전문자격을 갖춘 도민감사관은 도 산하출자 출연기관 등 특정감사에도 투입해 전문성을 십분 활용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청렴기동대 등 다양한 도정 참여 방안을 모색해 나간.

 

특히, 행정기관의 소극 행정을 비롯해, 생활 속 불합리한 제도 개선이나 불편 사항 등을 여과없이 전달하는 生生 민생소통 창구로서 역할과 함께, 공사민원보조금 등 4대 대민업무 분야 공무원 비위 제보 등 최일선 감시자 역할도 강화해 나간다.

 

청렴도민감사관 제도는 1996년 명예감사관 제도로 시작하여 2014년 현재 이름으로 바꾸었으며, 올해 2월 제8기 청렴도민감사관 184*을 위촉해 20261월까지 2년간 일선 현장에서 활동을 펼친다.

 

* 도의회 추천 58, 시군 추천 112, 사회단체 추천·공모 14

 

한편, 도는 2022~2023년 제7기 청렴도민감사관 운영을 통해 총 114의 제보 및 건의사항을 접수해 이 중 84건을 처리완료 하였고, 14건이 불수용, 16건을 처리하고 있다.

 

서정찬 경상북도 감사관은 이번 워크숍을 통해 청렴도민감사관의 역할에 대한 이해와 전문성을 높이고, 더욱 투명하고 청렴한 도정을 이루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